[마이데일리   2007-01-14 09:32:39]
[마이데일리 = 김현기 기자] 시즌 첫 골과 첫 도움을 동시에 기록한 박지성(25·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 자신감을 가장 큰 소득으로 꼽았다.

박지성은 14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애스턴 빌라와의 홈경기 직후 "특별히 다른 느낌은 없다. 첫 골이 터지는 데 시간이 걸렸기 때문에 마음이 편해졌다는 것에 큰 의미를 부여할 수 있다"는 말로 시즌 마수걸이 골 소감을 전했다.

"경기 내용이나 결과에서 상당히 좋은 결과"라며 스스로 흡족해 한 박지성은 "오늘 경기를 통해 또 다른 자신감을 얻었다. 향후 경기하는 데 더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 같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골 상황에 대해선 "문전 혼전 중에 일어났다. 골키퍼가 수비수들 때문에 시야가 가려서 들어간 것 같다"고 밝히기도. 교체돼 나갈 때 관중석에서 기립박수를 보낸 것에 대해선 "박수를 받을 때 마다 너무나 감사하다. 이런 모습을 자주 보여줘야 한다는 생각 뿐"이라고 말했다.

박지성은 이날 왼쪽 미드필더로 선발 출장한 뒤 전반 11분 골지역 오른쪽에서 오른발로 골을 터트렸다. 2분 뒤인 전반 13분엔 측면 크로스로 마이클 캐릭의 골을 돕는 등 맨유의 3-1 승리에 크게 기여했다.

한편 박지성은 다음달 7일 그리스와의 평가전에 대해 "시차적응 문제가 없다. 더 좋은 경기를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 믿고 있다"고 답변했다. 또 이동국의 미들스브러행 임박에 대해선 "해외 경험이 있는 선수다. 충분히 준비해서 잘 도전한다면 잘 할 것이라 믿는다"는 의견을 드러냈다.

거스 히딩크 감독의 첼시행 가능성을 언급하자 "히딩크 감독님이 오시더라도 난 맨유를 떠날 생각이 없다. 당연히 맨유에 남을 것"이라고 밝혔다.

[시즌 첫 골로 자신감을 얻었다고 전한 박지성.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김현기 기자 hyunki@mydaily.co.kr)

- NO1.뉴미디어 실시간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원본 : http://news.empas.com/issue/show.tsp/cp_my/2858/20070114n00641/20070114n00641



개인적으로 박지성을 좋아 한다.
박지성의 성공은 나 자신에게도 많은 인상을 줬다.
힘들고 어렵지만, 지치지 않은 체력으로 꾸준히 노력 하고, 성실한 모습 하나하나가 본인을 자극 한다.

항상 노력 하면 언젠가는 잘 될 수 있고, 또한 노력으로 인한 준비만이 앞으로 성공의 발판이 된다는 사실을 몸으로 보여 주는듯 하다.

본인 또한 성공(작지만)을 위해 노력 하고 또한 준비를 해야 할 듯 하다.

하지만 박지성 또한 많이 힘들었으리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

박지성의 성공은 우리가 알고 있는 어려움을 극복 했다는 것만으로도 박수를 받을 수 있다고 생각 한다.

우리, 아니 본인이라도 이제 부터라도 즐길 수 있도록 자신감을 길러야 할듯..
2007/01/14 11:04 2007/01/14 11:04
디지털 거실은 여러 가지 형태로 구현되겠지만 마이크로소프트(MS)는 어떤 형태로든 그 안의 한 자리를 차지하려고 한다.

라스베거스에서 열리고 있는 CES(Consumer Electronics Show)에서 연설을 하면서 빌 게이츠(Bill Gates) 회장은 새로운 홈 서버와 소형 엔터테인먼트 PC들을 소개했다. 그리고 X박스 360을 인터넷 기반 텔레비전으로 연결하는 게이트웨이로 사용하게 해 주는 새로운 소프트웨어도 소개했다.

제공: Medion

메디온에서 내놓은 이 울트라모바일 PC는 MS의 빌 게이츠 회장이 7일 베가스에서 열린 CES에서 한 기조연설 중에 소개한 많은 새로운 PC 디자인 중의 하나.

제공: Sony

소니의 흰색의 원형 바이오 VGX-TP1은 무선 원격 키보드를 갖추고 있다. 이 제품은 게이츠의 CES 기조 연설 중에 소개한 여러 대의 새로운 비스타 기반 PC 중 하나.

제공: Toshiba

역시 빌 게이츠가 7일 소개한 도시바의 포티지(Portege) R4000은 사이드쇼(SideShow) 보조 디스플레이를 포함한 최초의 PC들 중 하나가 될 것이다. 이 보조 디스플레이는 윈도우 비스타에서 처음으로 지원하게 된 하드웨어 기능이다.

제공: HP

HP의 터치스마트(TouchSmart) PC에는 터치스크린이 포함돼 키보드나 마우스를 사용하지 않고도 음악을 들을 수도 있고 여러 가지 작업을 할 수 있다.

빌 게이츠는 베네티안(Venetian)에 모인 약 5,000명의 군중 앞에서 기조연설을 끝내면서 자신이 2008년에 MS 사업의 일선에서 물러날 계획이지만 내년에도 이 모임에 오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하지만 내가 전염병에 대해 더 많이 이야기할까봐 주최측에서 초대하지 않으려고 할지도 모르겠다”라며 자신의 자선 사업을 넌지시 말하고는 “주최측이 초대해 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빌 게이츠의 연설은 윈도우 비스타 출시 업체인 MS를 대표하는 연설이기도 했다. 이 운영 체제는 11월에 기업용으로 출시됐고 현재 새 PC에 탑재돼 판매되고 있다. 이달 말에는 매장에도 진열될 것이다.

특히 빌 게이츠는 비스타용으로 설계된 많은 새로운 PC를 소개했다. 비교적 눈길을 끄는 디자인 중 하나는 소니에서 내놓은 둥근 모양의 흰색 바이오 미디어센터(Vaio Media Center) PC이다. 또 다른 새로운 PC는 접는 방식의 LCD 터치스크린을 포함하고 있는 HP의 올인원 시스템이다.

빌 게이츠는 도시바의 새로운 태블릿 PC도 소개했다. 이 제품은 화면이 닫힌 상태에서도 경고 메시지와 통지 메시지를 볼 수 있는 사이드쇼(SideShow) 디스플레이를 하나 더 포함하고 있는 최초의 모델 중 하나다. 메디온(Medion)의 새로운 울트라모바일 PC도 출시될 예정이다.

게이츠는 “항상 윈도우의 강점은 윈도우를 지원하는 에코시스템에 있었다”라고 말했다.

홈 서버 부문의 경우, MS는 소비자들이 동영상, 사진, 음악을 백업하고 저장하는 핵심 요소로 사용할 수 있는 새로운 장치들을 자랑스럽게 소개했다. 올해 후반기에 출시 예정인 이 장치들은 MS의 윈도우 홈서버(Home Server) 소프트웨어를 사용할 것이며 HP의 미디어스마트 서버를 포함해 컴퓨터 제조사들이 제작할 것이다.

MS의 소프트웨어는 윈도우 서버 2003용이지만 MS는 소비자들에게 훨씬 더 친숙한 인터페이스가 되게 할 계획이다.

빌 게이츠는 홈 서버가 PC, X박스, 준(Zune) 등에 저장된 정보를 연결할 것이며 심지어는 외부에 나간 상태에서도 원격으로 액세스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것이 중요성이 폭발적으로 증가할 부문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 장치들의 이상적인 가격대는 400~500달러 정도가 될 것이다. 이 가격은 HP 등의 회사들이 홈 미디어를 관리하는 제품으로 그 동안 홍보해 온 현재의 네트워크 연결형 스토리지 제품보다 별로 비싸지 않다. HP는 현재 가격대가 379~550달러인 두 가지 미디어 볼트(Media Vault) 스토리지 제품을 보유하고 있다.

빌 게이츠는 새 운영 체제의 하이엔드 버전, 즉 윈도우 비스타 얼티밋(Vista Ultimate)도 자랑스럽게 소개했다. 값이 더 비싼 이 버전에 사람들의 관심을 끌기 위해 MS는 얼티밋 엑스트라(Ultimate Extras)라고 하는 몇 가지 추가 기능을 제공할 계획이다.

추가 기능 중 하나는 드림신(DreamScene)이다. 이것은 소비자들이 배경 화면으로 정지 이미지가 아니라 동영상을 사용하는 데 쓰인다. 사용자들은 자신이 찍은 디지털 동영상을 실행할 수도 있고 폭포수가 떨어지는 장면이나 바람에 흔들리는 해바라기가 꽉 들어찬 벌판과 같은 기본 제공되는 동영상을 선택할 수도 있다.

MS는 지난 6월경에 비스타 테스트 버전을 발표할 때 얼티밋 엑스트라를 언급했었지만 지금까지 관련된 점들을 자세히 밝히지 않았다.

MS는 미디어 센터 PC의 새로운 콘텐츠 파트너도 발표했다. 원격 제어 기반 엔터테인먼트 소프트웨어는 니켈로데온(Nickelodeon), 폭스 스포츠(Fox Sports), 그리고 쇼타임(Showtime)에서 제공하는 새로운 채널을 추가할 것이다.

폭스의 스포츠라운지(SportsLounge)를 이용하면 게임을 시청하면서 동시에 다른 게임의 점수나 동영상을 볼 수 있다. 쇼타임의 채널은 수백 시간의 프로그램을 제공하며 비가입자들은 일부 쇼타임 프로그램의 개별적인 에피소드를 구입할 수 있다.

비스타는 작년의 CES에서 가장 흥미를 끈 주제이기도 했다. 그 때 빌 게이츠는 이 운영 체제의 소비자 관련 특징 중 몇 가지를 처음으로 보여줬다.

게이츠는 MS의 엔터테인먼트와 디바이스(Entertainment and Devices) 사업부 책임자인 로비 바흐(Robbie Bach)를 무대로 불러내 소개했는데, 바흐는 엔터테인먼트에 대해 구체적으로 이야기했다.

X박스 부문에서 MS는 지난해말까지 1,000만대의 X박스 360을 판매해 이 게임 콘솔을 총 1억400만 대나 판매하는 쾌거를 올렸다. MS는 MS의 인터넷 프로토콜 기반 텔레비전에 가입하는 사람들이 X박스 360을 셋톱박스로도 활용할 수 있는 새로운 소프트웨어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이 소프트웨어는 올해 연휴 기간에 판매될 예정이다.

바흐는 올해 X박스 360과 관련해 가장 큰 일은「헤일로(Halo) 3」이 출시되는 것이라고 언급하면서 많은 기대를 받고 있는 이 게임의 예고편을 보여주기도 했다.

그는 이번 여름에 첫 선을 보이게 될 X박스 라이브포윈도우(Xbox Live for Windows) 서비스를 이용하면 플레이어들이 X박스 360에서 게임을 하는 친구들이나 비스타 기반 PC에서 게임을 하는 친구들을 모두 초대해 게임을 즐길 수 있다고 설명했다.

다섯 개의 서비스 제공회사들이 현재 MS의 IPTV 소프트웨어를 사용하고 있으며 열한 개의 회사가 추가될 예정이다.

빌 게이츠는 기조연설의 대부분을 금년에 출시될 제품들을 설명한 다음, MS가 워싱턴 주 레드몬드의 본사에서 진행하고 있는 미래의 콘셉트 홈을 구성하는 몇 가지 요소들을 무대에 재현하는 것으로 끝맺었다.

그는 또한 OLED(유기 발광 다이오드)를 사용해 벽에 이미지가 나타나게 하는 한 십대의 방과 RFID를 사용하여 손에 들고 있는 식재료에 맞춰 저녁 식사를 제안하는 주방을 보여줬다.

하지만 MS의 엔터테인먼트 분야에 대한 욕심은 가정에 국한되지 않는 것 같다. 게이츠는 포드와의 제휴를 발전시켰다. 금년 가을부터 포드와 링컨 머큐리(Lincoln Mercury)에서 제작하는 10여 가지 자동차가 싱크(Sync) 기능을 갖추게 될 것이다.

싱크 기능은 음성을 사용해 휴대폰으로 전화를 거는 기능과 자동차의 음향 장치를 통해 운전자에게 문자 메시지의 내용을 읽어 주는 것과 같은 기능을 수행하는 MS 기반 시스템이다. 포드는 싱크를 2009년까지 모든 모델에 적용할 계획이다.

게이츠는 “자동차라고 예외가 아니다”라며 “자동차 속에 있는 사람에게도 연결을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항상 그렇듯이 기조연설에는 몇 가지 재미있는 동영상이 포함됐다. 자신을 우스갯거리로 삼아 게이츠는 지난 몇 년 동안 했던 연설의 하이라이트 장면을 보여줬다. 그 중에는 그가 실수한 장면이나 촬영 후 삭제한 장면들이 포함됐다.

HP의 미디어 서버에 딱 어울리는 또 하나의 동영상은 집에서 미디어에 대해 이야기하는 게이츠를 찍은 것이었다. 그리고 발머의 유명한 몽키 보이(Monkey Boy) 동영상도 포함됐다.

게이츠가 악명 높은「개발자들, 개발자들, 개발자들」동영상을 포함시킨 것은 이번 기조연설이 처음은 아니었다. 그는 2001년 컴덱스(Comdex) 기조연설에서도 동영상을 사용했다.

원문 : http://www.zdnet.co.kr/news/digital/0,39030978,39154479,00.htm
2007/01/12 17:08 2007/01/12 17:08

XSL 에서 데이터를 정렬(Sort)하여 보여주기!
1. 소트 명령 형식
  아래의 경우 price(가격)기준으로 오름차순으로 정렬합니다.
  내림차순으로 정렬하려면 -price 로 입력하세요...
 

      <xsl:for-each select="card/stock" order-by="price">           
2.  x13sort.xml 소스
<?xml version="1.0" encoding="euc-kr"?>
<?xml-stylesheet type="text/xsl" href="x13sort.xsl"?>
<card>
  <stock exchange="bad">
  <name>고추</name>
  <symbol>매워</symbol>
  <price>13.50</price>
  </stock>
  <stock exchange="good">
  <name>감자</name>
  <symbol>조아</symbol>
  <price>30.35</price>
  </stock>
  <stock exchange="good">
  <name>마늘</name>
  <symbol>냄새</symbol>
  <price>21.85</price>
  </stock>
  <stock exchange="good">
  <name>파</name>
  <symbol>빛깔</symbol>
  <price>17.20</price>
  </stock>
  <stock exchange="good">
  <name>무우</name>
  <symbol>외모</symbol>
  <price>23.30</price>
  </stock>
</card>
3. x13sort.xsl 소스
<?xml version="1.0" encoding="euc-kr"?>
<xsl:stylesheet xmlns:xsl="http://www.w3.org/TR/WD-xsl">
  <xsl:template match="/">
  <HTML>
  <BODY>
  <font color="red">
       1. 가격순으로보이기(오름차순) order-by="price" <br/>
  </font>
  <TABLE BORDER="2" width="50%">
     <colgroup>
        <col width="30%"></col>
        <col width="30%"></col>
        <col width="40%" bgcolor="yellow"></col>
     </colgroup>
     <TR bgcolor="#eeeeee">
       <TH>주 의</TH>
       <TH>제 품</TH>
       <TH>가 격</TH>
     </TR>
     <xsl:for-each select="card/stock" order-by="price">
     <TR>
         <TD><xsl:value-of select="symbol"/></TD>
         <TD><xsl:value-of select="name"/></TD>
         <TD><xsl:value-of select="price"/></TD>
     </TR>
     </xsl:for-each>
  </TABLE><br/><br/>
  <font color="red">
      2. 가격순으로보이기(내림차순) order-by="-price" <br/>
  </font>
  <TABLE BORDER="2" width="50%">
     <colgroup>
        <col width="30%"></col>
        <col width="30%"></col>
        <col width="40%" bgcolor="yellow"></col>
     </colgroup>
     <TR bgcolor="#eeeeee">
       <TH>주 의</TH>
       <TH>제 품</TH>
       <TH>가 격</TH>
     </TR>
     <xsl:for-each select="card/stock" order-by="-price">
     <TR>
         <TD><xsl:value-of select="symbol"/></TD>
         <TD><xsl:value-of select="name"/></TD>
         <TD><xsl:value-of select="price"/></TD>
     </TR>
     </xsl:for-each>
  </TABLE><br/><br/>
  <font color="red">
      3. 제품순으로보이기(오름차순) order-by="name" <br/>
  </font>
  <TABLE BORDER="2" width="50%">
     <colgroup>
        <col width="30%"></col>
        <col width="30%" bgcolor="yellow"></col>
        <col width="40%"></col>
     </colgroup>
     <TR bgcolor="#eeeeee">
        <TH>주 의</TH>
        <TH>제 품</TH>
        <TH>가 격</TH>
     </TR>
     <xsl:for-each select="card/stock" order-by="name">
     <TR>
         <TD><xsl:value-of select="symbol"/></TD>
         <TD><xsl:value-of select="name"/></TD>
         <TD><xsl:value-of select="price"/></TD>
     </TR>
     </xsl:for-each>
  </TABLE><br/><br/>
  <font color="red">
     4. 제품순으로보이기(내림차순) order-by="-name" <br/>
  </font>
  <TABLE BORDER="2" width="50%">
     <colgroup>
       <col width="30%"></col>
       <col width="30%" bgcolor="yellow"></col>
       <col width="40%"></col>
     </colgroup>
     <TR bgcolor="#eeeeee">
        <TH>주 의</TH>
        <TH>제 품</TH>
        <TH>가 격</TH>
     </TR>

     <xsl:for-each select="card/stock" order-by="-name">
     <TR>
        <TD><xsl:value-of select="symbol"/></TD>
        <TD><xsl:value-of select="name"/></TD>
        <TD><xsl:value-of select="price"/></TD>
     </TR>
     </xsl:for-each>
  </TABLE><br/><br/>

</BODY>
</HTML>
</xsl:template>
</xsl:stylesheet>
  실행결과 :
1. 가격순으로보이기(오름차순) order-by="price"
주 의    제 품    가 격
매워    고추    13.50
빛깔    파    17.20
냄새    마늘    21.85
외모    무우    23.30
조아    감자    30.35


2. 가격순으로보이기(내림차순) order-by="-price"
주 의    제 품    가 격
조아    감자    30.35
외모    무우    23.30
냄새    마늘    21.85
빛깔    파    17.20
매워    고추    13.50


3. 제품순으로보이기(오름차순) order-by="name"
주 의    제 품    가 격
조아    감자    30.35
매워    고추    13.50
냄새    마늘    21.85
외모    무우    23.30
빛깔    파    17.20


4. 제품순으로보이기(내림차순) order-by="-name"
주 의    제 품    가 격
빛깔    파    17.20
외모    무우    23.30
냄새    마늘    21.85
매워    고추    13.50
조아    감자    30.35

***************예제2*****************************
XSL - 마우스로 메뉴클릭시 "소트"하여 보이기

JavaScript

JavaScript - Sort
  function sort(key) {
    mm="*/xsl:template[@match="menu"]//xsl:apply-templates/@order-by"
    var s = document.XSLDocument.selectNodes(mm);
    for (var i = s.nextNode(); i != null; i = s.nextNode())
      {
      i.value = key;
      }
    var d = document.XMLDocument.selectSingleNode("story/menu");
    menu.innerHTML = d.transformNode(document.XSLDocument);
  }
 
XML 문서의 소스입니다.

x17sortdisp.xml


<?xml version="1.0" encoding="euc-kr"?>
<?xml:stylesheet type="text/xsl" href="x17sortdisp.xsl"?>

<book>
  <menu>
  <card>
     <name>엉터리 국밥</name>
     <price>900 원</price>
  </card>
  <card>
     <name>멀건 국수</name>
     <price>200 원</price>
  </card>
  <card>
     <name>형편없는 라면</name>
     <price>100 원</price>
  </card>
  <card>
     <name>넘질긴 냉면</name>
     <price>300 원</price>
  </card>
  <card>
     <name>냄새만 갈비탕 </name>
     <price>700 원</price>
  </card>
  <card>
     <name>허연 짜장밥 </name>
     <price>600 원</price>
  </card>
  </menu> 
</book>

XSL 문서의 소스입니다.

x17sortdisp.xsl

<?xml version="1.0" encoding="euc-kr"?> 
<xsl:stylesheet xmlns:xsl="http://www.w3.org/TR/WD-xsl" > 
 
<xsl:template> 
  <xsl:apply-templates/> 
</xsl:template> 
 
<xsl:template match="text()"> 
  <xsl:value-of/> 
</xsl:template> 
 
<xsl:template match="/"> 
<HTML> 
  <HEAD> 
  <TITLE>XSL-DOM Sort</TITLE> 
  <STYLE> 
  .my  { color: blueviolet; font-family: Times, serif;  
          background:bisque;vertical-align: top;} 
  </STYLE> 

  <SCRIPT language="JavaScript"><xsl:comment><![CDATA[ 
 
  function sort(key)

  mm="*/xsl:template[@match="menu"]//xsl:apply-templates/@order-by" 
      var s = document.XSLDocument.selectNodes(mm); 
      for (var i = s.nextNode(); i != null; i = s.nextNode())  { 
         i.value = key; 
      } 
      var d = document.XMLDocument.selectSingleNode("book/menu"); 
      menu.innerHTML = d.transformNode(document.XSLDocument); 

  ]]></xsl:comment></SCRIPT> 
  </HEAD> 
 
  <BODY> 
  <TABLE WIDTH="400" CELLSPACING="8"> 
  <TR> 
  <TD> 
     <DIV id="menu"> 
       <xsl:apply-templates select="book/menu"/> 
     </DIV> 
     <P> 
       <A href="javascript:sort("price")"> Price Order </A><br/> 
       <A href="javascript:sort("-price")"> -Price Order </A><br/> 
       <A href="javascript:sort("name")">  Name Order </A><br/> 
       <A href="javascript:sort("-name")"> -Name Order </A> 
     </P> 
  </TD> 
  </TR> 
  </TABLE> 
  </BODY> 
</HTML> 

</xsl:template> 

<xsl:template match="menu"> 
  <TABLE CELLSPACING="3"> 
    <xsl:apply-templates select="card" order-by="name"/> 
  </TABLE> 
</xsl:template> 
 
<xsl:template match="card"> 
  <TR> 
    <TD class="my" width="200">
       <xsl:value-of select="name"/>
    </TD> 
    <TD class="my" VALIGN="bottom" width="100">
       <xsl:value-of select="price"/>
    </TD> 
  </TR> 
</xsl:template> 
 
</xsl:stylesheet>




실행결과 :
냄새만 갈비탕     700 원
넘질긴 냉면     300 원
멀건 국수     200 원
엉터리 국밥     900 원
허연 짜장밥     600 원
형편없는 라면     100 원
Price Order -Price Order Name Order -Name Order

2007/01/12 14:28 2007/01/12 14:28
Tags:
우리는 웹에 버전의 번호를 붙여 시간의 흐름에 따라 지금까지의 웹 발전을 단계적으로 평가해 왔다. 그럼 현재는 어느 정도까지「웹 3.0」시대에 가까워진 걸까?
 
최근에 있었던 한 협의에서 어떤 클라이언트의 애플리케이션은 웹 2.0에 대응될 수 있었다. 틀림없이 이 클라이언트는 현재 넘처 나고 있는 웹 2.0 관련 기사를 닥치는 대로 읽었을 것이다.

필자는 웹 관련 기술의 진화에 대해 설명하고 ‘웹 2.0이란 단순히 하나의 콘셉트에 지나지 않는다’는 사실을 충분히 알렸다. 결국 그의 애플리케이션에는 실제로 웹 2.0의 콘셉트가 투영되었다. 하지만 이것을 계기로 필자는 웹에 버전의 번호를 붙이는 것에 대하여 생각하게 되었다.

웹 1.0은 어디로 갔나? 
여명기의 웹은 열기에 들뜬 상태에서 기업이나 개발자 모두 이 새로운 미디어를 어떻게 활용할 지에 대해 연구했다. 최초의 시도는 사용자에게 정보를 보내는 것. 적절한 타이밍의 정보 발신을 관리하기 위해 다양한 컨텐츠 관리 시스템이 개발되고 사용되었다.

또, 개인 사이트는 원래 사용자의 자기표현 수단으로 사용되는 것이 일반적이었으나 웹 관련 기술이 진보함에 따라 상황이 변했다.

사용자는 컨텐츠의 소비자이면서 제작자이기도 했다. 한편 웹은 데이터에 따라 결정되고 분화되어 서비스의 세분화도 진행되었다. 그 결과 사이트간 왕래가 용이해 졌다.

현재 웹 2.0의 특징 
웹 2.0의 기폭제가 된 것은 ‘웹을 플랫폼으로서 이용한다’는 생각. 다양한 웹 2.0의 콘셉트 중 주된 요소로는 사용자의 참여, 풍부한 사용자 체험, 데이터의 중요성, 웹 서비스의 활용에 의해 유연하게 결합되는 웹 등을 들 수 있다.

이 콘셉트들을 훌륭히 실현시키고 있는 기업이나 사이트의 성공예를 살펴 보자.

구글 : 웹 2.0의 콘셉트를 활용해 이 정도로 성공을 거둔 기업은 구글 밖에 없다. 구글의 비즈니스 모델은 ‘누구나 액세스 할 수 있는 방대한 양의 웹 사이트와 관련된 데이터’에 근거하고 있다. 사용자는 구글을 통해 정보를 간단히 찾아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임의대로 다양하게 사용할 수 있다. 게다가 구글에서 제공하는 수많은 서비스는 웹 서비스 경유로 이용될 수 있다.

아마존닷컴(Amazon.com):아마존은 서적의 정보원으로서 뛰어난 지위에 있다. 아마존은 사용자를 대상으로 구입이 가능한 방대한 양의 서적에 대해 리뷰를 투고하는 기능, 팔리는 순으로 서적을 늘어 놓거나 그 순서를 바꿀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함으로써 서적 판매 분야에 커다란 혁명을 일으켰다. 또한 아마존은 서적 관련 정보의 데이터베이스를 다른 사이트에서도 이용할 수 있는 수준까지 발전시켰고 이것을 일반 웹 서비스에서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베이(eBay):사용자 참여를 진행시킨 예로 이베이만한 사이트가 없다. 이베이는 구조적으로 사용자(구매자 및 판매자)의 활동이 활발해짐에 따라 발전한다. 또, 이베이의 다양한 기능은 일반 웹 서비스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

위키피디아(Wikipedia):위키피디아는 온라인상의 협업을 대표하는 예. 사용자는 위키피디아상에서 데이터를 간단하게 추가하고 편집할 수 있다. 위키피디아의 컨텐츠를 이용하는 방대한 사용자들은 스스로 적절한 기사를 확실하게 게재하고 있다.

이러한 예들은 웹 2.0의 콘셉트가 가진 기본 원칙을 나타내고 있다. 위의 세 가지 예에서 주목해야 할 점은 자사의 기능을 웹 서비스 경유로 다른 웹 애플리케이션에 통합하려 한다는 것. 다시 말해 위 기업들은 ‘컴포넌트 별로 분화되어 완만히 결합한다’는 웹의 특징을 보다 교묘히 활용하고 있다.
 
협업을 진행시켜 컨텐츠 작성을 사용자의 손에 맡기고 있는 예로 예전부터 있어오던 것이 바로「블로그」. 블로그는 온라인 일기의 작성과 관리를 행하기 위한 간단한 툴에서 웹상에서의 정보 전달을 위한 성숙한 시스템으로 진화했다.
 
웹 2.0의 주요 특징인「협업」과「커뮤니티」. 이것들은 웹 2.0으로의 진화를 뒤좇듯 활성화 되고 있는 오픈소스 및 프리 소프트웨어의 움직임에 대해서도 중요한 측면이라 할 수 있다.

오픈소스에서는 개발자의 커뮤니티들이 합심하여 소프트웨어의 제작과 개량에 임한다. 또, 오픈소스 커뮤니티의 규모가 크고 그 소프트웨어에 주목하는 사람이나 작업에 임하는 사람도 많기 때문에 문제가 있어도 신속히 발견되어 버그가 적다.
 
웹 2.0의 흐름속에서 나타난 테크놀로지나 어프로치의 예로 예전부터 있었던 것은「Ajax」라는 풍부한 클라이언트 인터페이스 구축을 위한 접근법. Ajax에서는 강력한 웹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는데 오랜 세월 사용되어 온 실적 있는 테크놀로지(「자바스크립트(JavaScript)」나「XML」)를 활용하고 있다.
 
여기에서 설명한 애플리케이션 및 테크놀로지는 현재 이용할 수 있는 것에서 선택했을 뿐이지만 웹 2.0의 모델을 채용한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장래 어떠한 것이 출현할 것인지를 예상할 수 있는 힌트를 얻었다.

웹 3.0의 시대는 곧 도래할 것인가? 
웹 2.0의 콘셉트가 우리에게 아주 친숙해진 후 자연스럽게 다음엔 무엇이 나타날까에 대한 의문이 생긴다. 다음 버전을 웹 3.0이라 부르는 것도 당연한 일. 벌써 떠도는 소문까지 있다.

그럼 다음 버전은 어떠한 변화를 초래할까. 아마 주요 콘셉트는 ‘테크놀로지를 더 이용하기 쉽게 만들고 상시 진행 및 상시 참여의 개념을 추구하며 웹상에 증가하는 일련의 개인정보 공개와 관련해 프라이버시 보호의 필요성’일 것이다.

앞으로의 웹은?
지금까지 웹 그 자체에 대해 공식 발표의 버전 번호를 붙인 게 아니라 커뮤니티가 공동으로 웹에 대해 발전 단계에 따른 번호를 매겨 왔다. 웹의 시작은 정보 전달이 주요 콘셉트였던 웹 1.0. 그것이 사용자의 참여를 중요시하는 웹 2.0으로 진화했다.

그렇다면 급속한 진화를 거듭하는 웹의 다음 모습은 어떠한 양상을 보일까. @


원문 : http://www.zdnet.co.kr/news/internet/etc/0,39031281,39154385,00.htm
2007/01/12 13:32 2007/01/12 13:32
Tags:

첫발을 내딛으며...

Me !! 2007/01/12 12:56
생에 첫 블러그를 시작 한다.
일과 게으름으로 활용 할 수 도 없을지 모른다 하지만 틈틈히 이블러그를 써보고 싶다.
나이 33의 시작을 블러그와 할 수 있어 즐겁다.
누군가 나이는 숫자일 뿐이라는 말도 했었지만, 정말 그렇게 생활 하고 싶다..

근데 몸이 안 받쳐 주네..ㅋㅋ

여기 어떻게 방문을 하든, 어떤 경로에 의해 왔더라도 여기서 많은 걸 얻거나, 공유 했으면 한다.

모두 모두 큰 뜻을 이뤘으면 한다..

왜 반 말이냐고??

누가 볼지 몰라 혼자 지꺼림이 때문이다..
2007/01/12 12:56 2007/01/12 12:56
Tags: